그의 엄마는 16세 때 그를 낳고, 도망 가버렸네.

그의 할아버지는 왕따당하는 그의 어린 시절을 위해 기타를 생일선물로 주네.

매일 방구석에서 블루스 음악만 듣던 그는 그때부터 블루스를 흉내내기 시작하네.

대학교에 진학하지만 곧 때려치우고 리듬앤블루스에 가입하네.

그는 블루스 연주자. 에릭 클랩튼.



Posted by Gateway Manager 트랙백 0 : 댓글 0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
티스토리 툴바